날이 더운데 흐려서인지 따뜻한 차를 마셔도 되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냉침보다는 월등히 따뜻하게 마시는 것이 어울릴 것 같은 생각이 들어 남겨두었던

레볼루션 얼그레이 라벤더 블랙티를 마시기로 하였다

지금 생각해보면 얼그레이와 라벤더니 의외로 냉침이 괜찮을지도 모르겠다는 생각이 들지만 어쨌든 따뜻하게 마셨다

레볼루션 얼그레이 라벤더 블랙티는 의외의 조합이었다

얼그레이도 향이 진하고 라벤더도 향이 진한데다 전자는 홍차, 후자는 허브티이니 자주 볼 수 있는 조합은 아니었다

상자의 비닐포장을 벗기잔 진한 얼그레이 향이 났는데 얼그레이는 트와이닝의 제품만 몇번 마셔본터라

다른 브랜드의 얼그레이는 어떤지 궁금하였다

트와이닝의 얼그레이를 먼저 접한 탓인지는 몰라도 상대적으로 레볼루션 티의 얼그레이의 향이

트와이닝 얼그레이에 비해 좀 더 강하고 인공적인 느낌이 들었다 

레볼루션 얼그레이 라벤더 블랙티는 3-4분 정도 우리라고 나와있다

사실 얼그레이를 별로 좋아하지 않기 때문에 살짝 우리려다가 딱 3분만 우리기로 하였다

얼그레이와 라벤더라 그런지 티백 안에는 일반적인 모양과 색의 찻잎이 가득했다

중간중간 보이는 옅은 색은 라벤더 꽃잎인 것 같았지만 확신할 수는 없었다

얼그레이 라벤더 블랙티는 뜨거운 물에 넣자마자 빠른 속도로 우러나왔다

의외로 우리니까 티백 상자를 열자마자 느꼈던 진한 향이 옅어지는 느낌이 들었다

딱 3분만 우렸는데도 색이 굉장히 진하다

맛 또한 진하고 쓴 맛이 강해 지침과 달리 3분 미만으로 우리는 것이 더 좋을 것 같다

다 우리고나니 차 자체에 얼그레이 향이나 라벤더 향은 거의 나지 않는다

그냥 일반적으로 떠올릴 수 있는 기본적인 홍차의 향이 난다

라벤더의 맛 자체가 원래 씁쓰레한 것인지는 알 수 없지만 꽃을 베이스로 하는 허브티의 느낌은 별로 나지 않았다

또한 얼그레이의 느낌도 옅고 그냥 쓴 맛이 강하게 우러난 홍차의 느낌이다

조금만 덜 우렸다면 더 좋았겠지만 그래도 얼그레이나 라벤더 어느 쪽도 튀지 않아 괜찮았다

만일 얼그레이나 라벤더를 평소에 좋아하는 사람이라면 이 레볼루션의 얼그레이 라벤더 블랙티는

맛과 향 모두 옅어 그다지 만족스럽지 않을 것 같다

 

무난하게 마실 수 있는 로네펠트 얼그레이가 궁금하다면 여기를 누르면 된다

 

  1. 2016.09.07 22:24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밓쿠티 2016.09.08 12:36 신고

      이 제품은 인터넷이나 백화점 식품코너 등에서 판매해요^^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