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대에 갔다가 예전에 가려고 마음 먹었던 티룸이 보여 갔다

홍대 티룸인 코니쉬 크림인데 지금까지 인터넷에 올라온 후기를 보고 어떤 식으로 있는지 전혀 감이 잡히지 않았다

가서 보니 상가 건물처럼 계단을 올라 안쪽으로 들어가야 하는 곳이었다

제대로 가는게 맞는지 기웃거리면서 들어가면 복도에 티룸이라는 것을 알려주는 입간판이 있다

아기자기한 외관이어서 들어갈 때 기대되었다

벽에 메뉴판이 붙어 있는데 양이 많아서 접어 두었다

펼치기

들어가서 자리를 잡고 크림티 세트와 치즈케이크를 주문하였다

1인 1메뉴를 주문해야 하는데 커피가 없어서 망설였더니 치즈케이크도 하나의 메뉴로 한다고 하여 그렇게 주문하였다

어느 블로거가 마치 가정집 같은 분위기라고 했는데 그 말이 뭔지 이해가 된다

구석에 차양이 내려진 자리가 있고 외부에 예쁜 테라스석이 있었지만 나머지 자리는 아기자기하다

블라인드 때문일까 아니면 쿠션과 방석 때문일까 묘하게 가정집 같다

크림티 세트는 차를 고르지 못하고 오늘의 차로만 주문 가능한데

아이스는 망고가향차, 핫은 로즈가향차라고 하여 아이스로 주문하였다

그래도 티코지에 싸인 티팟과 커다란 얼음이 담긴 찻잔으로 제대로 나온다

가게 카운터 쪽에 여러가지 종류의 티팟과 찻잔이 있어 구경했는데 그중에서 귀여운 찻잔이어서 좋았다

우리는 것을 보니 일단 진하게 우린 후에 희석하는 방식으로 우리는 것 같다

차는 은은한 망고향이 나는 홍차였다

차를 마실 때마다 얼음이 걸려서 마시기는 좀 불편했지만 차갑게 마실 수 있었다

메뉴판과 많이 다른 모양으로 나온 치즈케이크는 일반적인 것과 많이 달랐다

우선 위에 꽂힌 것은 복숭아였고 크림에 가까울 정도로 부드러운 치즈케이크였다

그래서 포크가 아닌 숟가락을 준 것 같다

아래에는 까만색의 시트가 깔려 있었는데 이 시트 맛은 별로였다

주문 후 굽는다고 하여 가장 마지막에 나온 스콘은 2개였고 딸기잼과 버터가 함께 나왔다

갓 구워 나온 스콘이라 맛있게 먹었지만 스콘 자체의 맛이 아주 뛰어난 것은 아니었다

 

가정집에서 차를 마시는 듯한 분위기의 홍대 코니쉬 크림이었다

홍대 코니쉬크림은 홍대입구역 1번 출구로 나와 골목 안으로 들어가면 위치하고 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마포구 서교동 328-26 2층
도움말 Daum 지도
  1. BlogIcon GeniusJW 2016.08.11 09:01 신고

    보기만 해도 먹음직 스러워 보이네요,ㅎ
    벌써부터 디저트가 당기는데요~

    • BlogIcon 밓쿠티 2016.08.11 09:16 신고

      치즈케이크는 일반적인 케이크와 많이 달랐지만 그래도 의외로 과일과 조합도 괜찮고 맛있었어요^^

  2. BlogIcon 청춘일기 2016.08.11 10:35 신고

    티룸이라는걸 처음 들어 봤네요.
    여성분들이 아기자기한 공간에서 차마시며 시간보내기 좋을것 같아요^^

    • BlogIcon 밓쿠티 2016.08.11 11:19 신고

      이렇게 아기자기한 티룸도 좋지만 요즘은 차 브랜드에서 낸 티룸이 많이 들어와서 아주 모던한 인테리어도 많아요^^

  3. BlogIcon 라니꾸 2016.08.11 11:04 신고

    찻잔이 아기자기 정말 이뻐용ㅎㅎㅎㅎㅎ

    • BlogIcon 밓쿠티 2016.08.11 11:21 신고

      지나치게 화려한 디자인은 별로 좋아하지 않는데 이 날 받은 찻잔은 귀여워서 좋았어요^^

  4. BlogIcon ㄷㅣㅆㅣ 2016.08.11 13:24 신고

    가격과는 다르게 가정집 분위기이네요ㅎㅎ
    저 길로 자주 다니는데 이런 곳이 있는 줄 몰랐어요ㅎㅎ

    • BlogIcon 밓쿠티 2016.08.11 21:19 신고

      가격과는 다르게라는 말에 빵 터졌어요 ㅋㅋㅋㅋ저도 이 근방 지나다니면서 있는지 몰랐어요 ㅋㅋㅋ심지어 이 날도 길을 찾고 있었는데 간판조차 보지 못하고 그냥 지나칠 뻔 했어요 ㅋㅋ

  5. BlogIcon 좀좀이 2016.08.11 18:09 신고

    잔을 천으로 싸서 주는 것이 신기해요. 보통 포트 그대로 나오던데요. 얼음에 뜨거운 차를 부어서 식혀 마시는군요. 저렇게 마시는 것 또한 처음 보아요. 제가 여행했던 곳에서는 날이 아무리 더워도 뜨거운 홍차를 마셨거든요. 얼음은 잘 먹지 않구요^^;

    • BlogIcon 밓쿠티 2016.08.11 21:20 신고

      차가 식지 않도록 하는 용도로 사용하는 건데 요즘은 그냥 취향 정도로 사용하는 것 같아요 ㅋㅋㅋ우리는 걸 보니까 뜨거운 물로 진하게 우린 다음에 물을 넣고 희석하고 거기에 또 찻잔 얼음으로 차갑게 마실 수 있게 주더라구요^^

  6. BlogIcon 블라 블라 2016.08.12 01:20 신고

    큰 얼음이 들어있는잔에 먹는 차라...
    뭔가 처음 마실때 방심하면 얼음이 얼굴에 쏟아질것만 같아요 ㅎㅎ

    • BlogIcon 밓쿠티 2016.08.12 09:35 신고

      맞아요!!!ㅋㅋㅋㅋㅋ입으로 얼음을 밀어내면서 마셔야지 안 그러면 얼음이 쏟아져요 ㅋㅋㅋㅋㅋㅋㅋㅋ

  7. BlogIcon LAZEEN 2016.08.12 01:55 신고

    메뉴판과는 많이 달랐다니 조금 아쉽네요.
    저는 가끔 메뉴판이랑 너무 다르게나오면 섭섭하더라고요^^ㅎㅎ
    그래도 굉장히 부드러워보여서 맛있어보이네요.

    • BlogIcon 밓쿠티 2016.08.12 09:35 신고

      예전에는 그렇게 나왔을 수도 있겠구나 싶기는 해요 ㅋㅋㅋㅋ그릇이 다른걸 보면 말이죠 ㅋㅋㅋ

  8. BlogIcon Normal One 2016.08.12 07:18 신고

    오호.. 여기가 말로만 듣던 그 연남동 쪽이군요!! 카페 분위기도 아담하니 좋아보여요 ㅎㅎㅎ

    • BlogIcon 밓쿠티 2016.08.12 09:36 신고

      확실히 가정집 같은 분위기였어요 ㅋㅋㅋㅋ여기를 가보니 저는 티룸은 좀 더 깔끔한 분위기를 선호하는 것 같아요 ㅋㅋㅋ

  9. BlogIcon noir 2016.08.12 15:33 신고

    얼음 +_+ 귀여워요 찻잔도 이쁘구요
    느긋하게 앉아서 차마시면서 책도 좀 읽고 디저트도 먹고 그러고싶네요
    스콘도 바로 구워서 주신다니 크...
    정성스러운? 느낌이 들어요

    • BlogIcon 밓쿠티 2016.08.13 13:59 신고

      찻잔이 이것저것 많이 있었는데 제가 그릇에 문외한이라 뭔지 모르겠더라구요ㅠㅠㅠㅠㅠㅠ가정집 분위기라서 그런지 noir님 말씀처럼 느긋하게 친구들이랑 수다 떨거나 책보고 쉬기 좋았어요^^스콘은 갓 구워서 따뜻해서 좋더라구요

  10. BlogIcon 첼시♬ 2016.08.13 07:11 신고

    앗 티룸은 티푸드 맛도 중요한데.. 가장 기본적인 스콘맛이 보통이었군요.
    그러고보니 스콘은 퀵브레드라서 만들기도 간단하다는데 맛있게 만드는 곳을 본 적이 없어요. ㅠㅠ

    • BlogIcon 밓쿠티 2016.08.13 14:00 신고

      맞아요ㅠㅠㅠ해외 유명 차 브랜드 티룸에 가면 좀 다를까요??ㅠㅠ저는 그나마 사먹었던 스콘 중에서는 고르드 크랜베리 스콘이 괜찮았는데 거기는 약간 복불복이라 어떤 때는 맛없더라구요ㅠㅠㅠ

  11. BlogIcon mooncake 2016.08.14 15:23 신고

    치즈케이크 비주얼이 신기해요! 뭐랄까 정말 집에서 만들어주는 그런 느낌 (물론 한국의 가정집은 아니겠지만요ㅋㅋㅋㅋ)

    • BlogIcon 밓쿠티 2016.08.14 21:55 신고

      ㅋㅋㅋㅋmooncake님 말씀대로 생겼어요 정말요 ㅋㅋㅋㅋㅋ예쁘게 각 잡아서 만드는게 아니라 그릇에 턱턱 덜어주는 그런 느낌이었어요 ㅋㅋㅋ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