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나라는 차보다는 커피를 많이 소비하는 나라다보니 티룸을 찾기가 쉽지 않다

일본이나 다른 나라에 가면 해외 브랜드 티룸 뿐만 아니라 자국의 티 브랜드를 앞세운 티룸이 있는 것에 비해

우리나라는 프랜차이즈화 된 티룸은 거의 없다고 봐도 무방할 것이다

특히 홍차보다는 그나마 녹차를 선호하기 때문에 오설록이 있는 정도라 홍차를 선호하는 나는 다소 아쉽다

필터를 썼더니 굉장히 그림처럼 나왔는데 우리나라에서 아마 자체 블렌딩한 홍차를 마실 수 있는 유일한 프랜차이즈 티룸이 아닌가 싶다

클로리스 티룸 강남점이다

나름 강남 한복판에 3층짜리 건물 전체를 티룸으로 운영하고 있어 어떤 곳인지 호기심을 자극하는 곳이었다

티백이 아닌 제대로 된 잎차를 이용해 밀크티를 만들어주는 곳이 흔치 않은데 클로리스는 제대로 된 밀크티를 판매하는 것 같다

신논현 클로리스 영업시간은 오전 10시-오후 11시반이며 주말에는 오후 10시반에 문을 닫는다고 한다

소문에 의하면 오후 2-3시쯤 되면 만석이 되니 그 시간을 피해서 가는 것이 좋다는 조언을 심심찮게 보았다

자리를 먼저 잡고 주문을 하려고 올라가니 각 층마다 뜨거운 물과 찬 물이 비치되어 있었다

이 부분이 특히 마음에 들었는데 차를 마시고 나서 물을 리필해서 마실 수 있도록 배려했다는 느낌을 주었기 때문이다

건물 자체는 3층짜리 건물인데 지하2층까지 있는데다 옥상은 야외정원으로 이용할 수 있는 층이 많다

1층은 주문을 하는 곳이기 때문에 좌석은 준비되어 있지 않다

이 때는 날이 쌀쌀해서 옥상 자리는 그리 탐나지 않았는데 요즘은 날씨가 좋아 여기서 차를 마시면 참 좋을 것 같다

자리를 잡고 다시 1층으로 와서 주문을 하려고 메뉴판을 보니 차 메뉴 뿐만 아니라 커피 메뉴까지 다양하게 있었다

더치커피까지 있어 한창 더치커피에 푹 빠져 있었던 뀨우는 더치커피를 주문하였다

워낙 차 종류가 많아서 무엇을 고를지 고민하였는데 다행히 시향할 수 있는 샘플러가 있어 향을 직접 맡고 고를 수 있었다

굳이 일일이 시향하지 않더라도 카운터에서 평소 선호하는 종류의 차 특징을 말하고 추천을 받을 수도 있다

상큼한 과일 가향을 좋아한다고 했더니 추천해준 것은 하바네라였지만 정작 주문은 머스캣으로 했다

케이크 맛이 괜찮다고 하길래 밀크레이프케익 한 조각도 주문하였다

가격은 5200원으로 무난한 편이었다

개인적으로 얼그레이를 별로 좋아하지 않는데 우리나라 사람들은 대체로 얼그레이를 좋아하는 것 같다

대부분의 홍차 맛을 넣은 디저트는 얼그레이를 사용하니 말이다

얼그레이크레이프는 한 조각에 5800원으로 조금 더 비쌌다

클로리스 당근케이크는 케롯케익이라는 이름으로 한 조각에 5200원이었다

색감이 정말 예뻐서 한참 고민하게 만들었던 스트로베리 타르트는 한 조각에 6800원이었다

다소 비싸다는 생각은 들었지만 워낙 색이 곱고 예쁜데다 딸기가 그득그득해서 맛있어보였다

한참 스콘앓이를 하다가 진정되었을 때였기 때문에 스콘은 구경만 하고 말았다

개당 3000원인데 크기가 그리 크진 않았다

차와 커피 등 음료를 주문하면 멤버십카드에 도장도 찍어준다

도장 쿠폰이 정말 취향저격이다!

의아한 것은 신촌에도 클로리스 매장이 있다고 알고 있는데 적립카드 사용처에는 역삼점, 홍대점, 신논현점, 코엑스점만 기입되어 있다는 점이었다

클로리스는 예전에 머그잔 등 다구를 사용했던 것 같은데 위험해서 일회용 컵으로 모두 바꿨다고 한다

티팟 등 예쁜 다구에 마실 수 없는 것이 아쉽긴 하지만 그래도 일회용 컵 디자인이 예뻐서 만족하였다

클로리스 밀크레이프케이크는 부드럽고 촉촉해서 맛있었다

예전에 먹었던 코쿤이나 빌리엔젤보다 더 나은 것 같다

차 메뉴가 헷갈리지 않도록 스티커를 붙여주는 것도 마음에 들었다

그만큼 차 메뉴 관리를 철저히 한다는 느낌을 주어서 만족스러웠다

티백이 굉장히 독특했는데 아마도 차를 충분히 우린 후에 티백을 꺼내기 용이하도록 만든 제품인 것 같다

꼬챙이 같은 것에 끼워져 있어 차가 충분히 우러나면 막대를 꺼내면 손쉽게 티백을 건져낼 수 있다

아무래도 그냥 종이가 붙어 있는 티백보다 편리하다

이 티백은 클로리스에서 자체 생산하여 사용하는 제품인 것 같은데

나중에 나올 때 보니 1층 카운터에서 판매하고 있길래 집이 아닌 다른 곳에서 잎차 제품을 마시기 좋을 것 같아 구입하였다

티백 10개에 가격은 2000원으로 나쁘지 않은 가격이었다

평소 인퓨저가 있는 컵을 사용할 때가 아니면 다시백 같은 것에 잎차를 넣어 마셨는데

아무래도 그러다보면 티백을 건져내기 어려울 때가 많다

그럴 때 사용하면 딱 좋을 것 같아 구입했는데 문제는 포장이 예뻐서 뜯지 못하고 모셔두고 있다는 점이다

말 나온 김에 조만간 뜯어서 사용해야 할 것 같다

뀨우가 주문한 더치커피는 티룸인데도 불구하고 맛이 좋아 뀨우가 매우 만족하였다

티룸을 가고 싶어도 차를 즐기지 않거나 커피를 선호하는 사람에게 함께 가자고 하는 것이 미안한데

클로리스는 커피 메뉴도 만족스러워서 여러모로 편하게 갈 수 있는 곳이었다

앞으로 강남에서 카페를 갈 일이 있다면 클로리스로 가리라 마음을 먹었다

클로리스 신논현점은 신논현역 5번 출구로 나와 골목 안으로 들어가면 위치하고 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강남구 역삼동 809-3 | 클로리스 신논현점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밓쿠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