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날 마신 다란 자스민이 매우 마음에 들어서 이번에는 차갑게 우려서 마셔보자는 생각이 들었다

이미 끓여서 식혀둔 물이 있어서 그 물에 냉침을 하기로 하였는데 뒤늦게 자스민차는 녹차가 베이스라는 것을 알게 되었다

예전에 오설록 등에서 판매하는 녹차가 베이스인 차를 냉침해서 마실 때 우리는 것이 꽤 까다롭다는 것이 기억나

물을 새로 끓여서 우려야 하나 고민하였는데 검색해보니 자스민차는 오랜 시간 냉침을 해도 괜찮은 것 같아 강행하였다 

다이소 다시백에 다란 자스민 찻잎을 넉넉히 넣고 차갑게 식힌 물에 넣어주었다

얼마나 우려야 할지 감이 잘 잡히지 않았는데 차가 충분히 우러나면서 쓴맛은 없도록 적당하게 우리는 것이 관건이었다

사람에 따라 우리는 시간은 다소 차이가 있었는데 약 5시간 정도 우려주었다

자스민차 자체가 그리 색이 진하게 우러나지 않기 때문에 색이 많이 진하다고 해서 더 우리거나 하진 않았다

차가운 물에 바로 찻잎을 넣어 냉장고에서 5시간 정도 우린 후 꺼낸 것인데 잘 우러났을지 걱정되었다

뚜껑을 열어보니 자스민의 향긋한 향이 느껴져 기분이 좋았다

색이 옅긴 하지만 그건 뜨거운 물에 우려도 마찬가지이기 때문에 이대로 마시기로 하였다

꽤 오랜 시간 우린 느낌이라 쓴맛이 날까 걱정하였지만 다행히 쓴맛이나 떫은 맛이 없이 잘 우러났다

따뜻한 물에 우렸을 때와 마찬가지로 향긋한 자스민향에 깔끔한 맛이 우러나 마음에 들었다

차갑게 마실 때 복잡하게 우리지 않고 그냥 찬물에 자스민 찻잎을 넣고 넉넉한 시간을 두고 우리면 되어 편하게 마실 수 있는 차였다

 

지난번에 뀨우가 선물해준 다란 허브티 샘플러 중에서 무엇을 먼저 마실지 고민하다가

중국집에 가면 주던 자스민차가 생각나서 자스민을 가장 먼저 마시기로 하였다

동글동글 귀여운 유리병에 들어있는 다란 자스민차이다

안에 방습제가 들어있고 유리병이라 여러모로 마음에 들었는데 다만 차는 직사광선을 피하는 것이 좋기 때문에

유리병은 조심해야 할 것 같아 포장되어 온 상자에 고이 넣어 보관하고 있다

뒷면을 보니 원료명에 대해 알 수 있었다

그동안 자스민차라고 하면 당연히 자스민으로 만든 꽃차라고 생각했는데 알고보니 녹차가 베이스인 차라고 한다

자스민녹차엽 97%에 자스민꽃이 들어있다고 하는데 자스민녹차엽은 일반 녹차와 무엇이 다른지 궁금하였다

의외로 독일 D&B라는 회사에서 만들어서 국내 라토스라는 회사에서 수입 소분 판매한다고 한다

다란 자스민은 150cc의 뜨거운 물에 1.5g 정도 차를 넣고 2-3 분 정도 우리면 된다고 한다

뚜껑을 열어 찻잎을 좀 덜어보니 은은한 자스민 향이 났다

자스민이라고 하면 어쩐지 보라색 꽃이 떠오르는데 하얀색이 더 흔한 종인 것 같다

그리고 녹차잎으로 추정되는 찻잎들이 함께 들어있었지만 녹차향보다는 역시 자스민 향이 강하게 난다

녹차인 것을 모르고 준비하였지만 다행히 뜨겁게 끓인 물을 한 김 식힌 후에 사용하였다

녹차가 베이스인 차는 물 온도를 낮게 하고 너무 오래 우리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

뜨거운 물에 젖은 꽃잎들이 부풀어 오르기 시작하였다

마른 상태로 있을 때는 자스민 향이 그리 진하지 않지만 물에 젖으면 향이 조금 더 진해진다

녹차이기 때문에 오래 우리지 않도록 주의했기 때문에 약 2-3분 정도만 우리고 얼른 찻잎을 건져내었다

수색은 그리 진하지 않고 자스민 향이 은은하게 퍼진다

너무 오래 우리지 않도록 주의한 덕인지 쓴맛이나 떫은 맛은 나지 않고 부드럽고 향긋한 차가 우려졌다

장미차나 국화차, 카모마일 등 평소 꽃차를 즐기지 않아 큰 기대를 하지 않고 마셨는데 의외로 마음에 든다

 

지난번에 선물받았던 티포르테를 다 마신 후 뀨우가 또 다른 차를 선물해주었다

다란이라는 회사에서 판매하는 프리미엄 기프트 세트인데 두 상자나 들어있어 깜짝 놀랐다

생각보다 크기가 작아서 별로 무겁지 않을 것이라 생각했는데 무게도 묵직했다

열어보니 일반적인 차 케이스 재질인 종이나 플라스틱, 금속 등이 아니라 유리병으로 되어 있어서 묵직했던 모양이다

각 상자마다 3개의 유리병이 들어있어 총 6개를 선물받았다

자스민, 루이보스, 페퍼민트, 로즈마리, 라벤더, 카모마일로 총 6가지 종류의 허브티인데

같은 크기의 유리병이지만 안에 들어있는 차의 질량에 따라 각기 다른 양이 들어있었다

의외로 국내에서 생산한 제품이 아니라 다양한 나라에서 생산된 차였는데

대부분 D&B라는 독일 회사에서 생산한 제품이었고 두세가지 종류만 국내에서 재료를 수업해서 만들었다

분쇄된 찻잎이 아닌 모양이 살아있는 찻잎이라서 보는 즐거움이 있을 것 같아 기대된다

 

  1. BlogIcon noir 2016.01.20 15:08 신고

    선물용으로도 좋을거 같은 제품이어요 ㅎ
    요즘 커피를 줄이기위해 차를 마셔버릇하고있어서
    밓쿠티님 블로그에서 좋은 정보 많이 알아가요.

    • BlogIcon 밓쿠티 2016.01.20 17:17 신고

      저는 카페인 줄이기는 아니지만 마시는 물 양을 좀 늘려볼 생각으로 차를 마시기 시작했는데요, 아무래도 안 마시는 것보단 낫겠지 라는 생각으로 마시고 있어요ㅠㅠ카페인 때문에 차를 드시는 거라면 아무래도 허브티가 좋죠bbb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