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인적으로 버터프레첼이 맛있는 곳은 폴앤폴리나라고 생각한다

그전에는 롤링핀에서 판매하는 버터프레첼도 맛있었는데 이제는 폴앤폴리나의 버터프레첼이 더 맛있게 느껴져서

롤링핀에서는 버터프레첼을 제외한 다른 빵을 구매하곤 한다

폴앤폴리나에서는 판매하지 않는 고르곤졸라 프레첼은 롤링핀에서 판매하는 빵 중에서 가장 마음에 든다

롤링핀 고르곤졸라 프레첼의 가격은 4500원으로 비싼 편인데 롤링핀에서 판매하는 빵 대부분이 비싸다

그래도 전자렌지에 데워서 한 입 먹으면 질긴 듯 쫄깃한 빵 안에 살짝 녹은 구수한 고르곤졸라치즈가 들어있어 맛있다

고르곤졸라치즈 외에 다른 종류의 치즈가 들어있는 것 같은데 어떤 치즈인지는 모르겠다

다소 비싼 가격이지만 가끔 사먹기에 좋은 빵이다

 

앞서 말했던 폴앤폴리나 버터프레첼이 궁금하다면 여기를 누르면 된다

 

'주전부리' 카테고리의 다른 글

[도라야끼] 빚은 팥소병 플레인  (2) 2015.10.19
[만주] 빚은 만주세트 2호  (0) 2015.10.18
[빵] 롤링핀 고르곤졸라 프레첼  (2) 2015.10.17
[술] 부라더소다  (4) 2015.10.12
[건과일]청정원 감츄  (2) 2015.09.29
[과자] 토피넥 카라멜 웨이퍼  (2) 2015.09.21
  1. BlogIcon 좀좀이 2015.10.18 01:38 신고

    얼핏 보았을 때에는 바게트 비슷하게 생겼다고 생각했는데 자세히 보니 스틱 비슷하게 생겼네요. 치즈맛이 느껴지는 빵이로군요^^

    • BlogIcon 밓쿠티 2015.10.18 09:32 신고

      바게트처럼 겉은 딱딱하고 속은 부드러운 빵인데 바게트보다 조금 더 쫄깃한 느낌이 있어요 ^^ 치즈 들어있는 것 말고 버터가 들으 프레첼도 있는데 그것도 맛있어요 ㅋㅋ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