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날에 김밥을 먹는 것은 생각보다 어려운 일인가 싶다

어린이날에 아이들을 데리고 소풍을 가는 부모들이 많은 것인지 김밥집마다 엄청나게 긴 줄이 있었다

더욱이 다른 김밥집보다 선호도가 높은 바르다 김선생의 경우 더더욱 줄이 길었다

그래도 대부분 테이크아웃을 하는 손님이다 보니 내부에 자리는 넉넉하게 있어 다행이었다

바르다 김선생 신대방점은 신풍역이나 보라매역에서 더 가까운데 신대방점이라고 되어 있다

아무튼 바르다 김선생 신대방점은 안쪽에 앉을 수 있는 테이블이 몇개 마련되어 있는데

이 날은 테이크아웃하지 않고 매장에서 먹고 가기로 하였기 때문에 자리를 잡았다

자리가 그렇게 많진 않다 저런 작은 테이블이 6개 정도 있다

그래도 벽쪽엔 등받이가 푹신한 자리가 있어 벽쪽 자리를 선호하는 편이다

그렇지만 엉덩이가 닿는 부분은 소파가 아니고 딱딱한 의자이니 주의해야 한다

무엇을 먹을까 고민하다가 가볍게 먹자 싶어 갈비만두와 참치김밥을 주문하였다

기본적으로 물은 셀프인데 이런 국물은 음식이 나오기 전이나 음식과 함께 내어준다

별거 아닌거 같은데 따뜻한 국물을 마시면서 기다리고 있으니 좋았다

단무지는 주는 매장도 있고 안주는 매장도 있는데 바르다 김선생에서 만드는 김밥에 들어가는 단무지와 같은 것이라 한다

색소가 들어가지 않은 단무지라고 하던데 그래서인지 색이 옅다

바르다 김선생의 단무지 식감은 아삭하고 괜찮다

이 날 워낙 줄이 길었던터라 음식이 나오는 데에 시간이 오래 걸렸다

비록 순서가 바뀌어서 우리보다 늦게 온 사람의 음식이 더 먼저 나왔지만

우리 테이블에서 만두를 주문해서 만두 시간에 맞춰 늦게 나온 것일거라고 애써 위안삼았다

바르다 김선생의 참치김밥이다

원래 야채가 더 많이 들어가는데 오이를 싫어하는 뀨우가 오이를 조금만 넣어달라고 해서 상대적으로 야채가 적어보인다

참치를 마요네즈에 버무리지 않고 넣어주는 것 같은데 퍽퍽하지 않고 맛있다

그리고 함께 주문한 바르다 김선생의 갈비만두이다

한동안 바르다김선생 신대방점에서 갈비만두를 잘 쪄주지 못한 탓인지 피와 속이 따로 놀아서 좀 아쉬웠었는데

이 날은 제대로 쪄져서 맛있게 먹었다

 

바르다 김선생 신대방점은 바로 옆에 보라매공원이 있어서 그런지

어린이날 아이들을 데리고 김밥 포장하러 오거나 식사를 하고 가려는 사람들이 굉장히 많았다

바르다 김선생에서는 기본적으로 아이들용 컵이나 식기를 구비하고 있는 것 같으니 아이들과 함께 방문해도 괜찮을 것 같다 

바르다 김선생 신대방점은 신풍역 1번출구나 보라매역 4번 출구로 나와 꽤 걸어야 한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신길6동 | 바르다김선생 신대방점
도움말 Daum 지도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