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자역 부근에 있는 정자동 카페거리에 가면 이런저런 빵집들이 많이 있다

그중에서도 안데르센이라는 가게는 예전부터 쭉 이 동네에서 영업을 하는 빵집인 모양이다

친근한 동네빵집 같은 곳인 듯 하다

빵 종류가 다양했는데 먹고 싶었던 무화과타르트가 품절이라 다른 제품들로 골라보았다

사실 안데르센에는 무화과타르트를 사러 갔는데 품절이라 고민하고 있었더니 살구타르트를 추천해주었다

이름이 살구야 사랑해인데 가격은 4000원이었다

가격에 비해 크기가 손바닥 정도로 작아 아쉬웠다

겉은 새콤한 살구가 얹어져 있고 안은 달달한 블루베리가 있어 한꺼번에 먹는 것보다 따로 먹는게 나았다

의외로 만족도가 높은 것은 도넛이었다

완전 밀봉 포장에 안에 방습제까지 들어 포장부터 마음에 들었다

매장 내에는 여러가지 종류가 있었는데 선물용으로도 좋을 것 같다

플레인 도넛은 개당 1800원이었다

촉촉하고 부드러우면서 적당히 달달해서 먹기 좋았다

모카다보스라는 빵은 개당 1500원이었다

스콘 같은 식감일거라 생각하고 샀는데 의외로 일반적인 빵과 비슷한 식감이었다

이런저런 부재료가 들어가서 달달한 빵이었는데 식감이 다소 어울리지 않는 느낌이었다

 

아직 맛보지 못한 무화과타르트와 이 날 맛있게 먹었던 도넛을 먹으러 한번쯤 더 가지 않을까 싶다

이 날 방문했던 안데르센 과자점은 정자역 5번 출구 근처에 있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 성남시 분당구 정자동 17-2 101호 | 안데르센과자점
도움말 Daum 지도
  1. BlogIcon 좀좀이 2017.06.12 03:46 신고

    나중에 무화과타르트 드시러 다시 가셔야겠군요 ㅎㅎ 사진 보면서 모카다보스 맛이 어떨까 궁금했는데 식감과 맛이 그렇게 잘 어울리지 않는 빵이었군요...ㅎㅎ;;

    • BlogIcon 밓쿠티 2017.06.12 11:52 신고

      네 별 생각 없이 고른 도넛이 훨씬 맛있었어요 ㅋㅋㅋㅋㅋ다음에 가면 도넛을 또 먹지 않을까 싶어요 ㅋㅋㅋㅋ

  2. BlogIcon ageratum 2017.06.13 08:59 신고

    도넛은 하카타 도넛이었나.. 암튼 그런거처럼 튀긴게 아닌 구운 도넛같네요^^
    부드럽고 맛있을거 같습니다^^

    • BlogIcon 밓쿠티 2017.06.13 09:18 신고

      네 맞아요!!!!구운 도넛이었어요 ㅋㅋㅋ말랑하고 촉촉해서 맛있더라구요^^

  3. BlogIcon noir 2017.06.13 14:53 신고

    흐미 살구타르트 윤기 보세요
    침이 막 샘솟네요 ㅜㅗㅜㅠ

    구운도넛은 오븐에 굽는거겠죠?? ㅎㅎㅎㅎㅎ

    • BlogIcon 밓쿠티 2017.06.13 16:22 신고

      반질반질 촉촉하죠 ㅋㅋㅋㅋㅋ
      네 오븐에 구운 것 같아요 ㅋㅋㅋ튀기지 않아서 그런지 부드럽고 촉촉한게 마들렌 같은 느낌이었어요 ㅋㅋㅋ

  4. BlogIcon 첼시♬ 2017.06.15 16:29 신고

    '안데르센'이라는 이름에 '과자점'까지 ㅋㅋㅋ 굉장히 고전적인 상호명이네요. :)
    그릇시장에서 도넛모양 베이킹틀 사온 게 있는데 저도 저런 도넛 만들어봐야겠어요. ^_^

    • BlogIcon 밓쿠티 2017.06.16 08:51 신고

      그죠 ㅋㅋㅋㅋ처음에 안데르센 빵집이라고 들어서 엇 이름이 복고적이네 했는데 그 뒤에 과자점까지 붙은거 보고 빵 터졌어요 ㅋㅋㅋㅋㅋㅋ
      오오 도넛모양 베이킹틀이라니 오랜만에 첼시님의 디저트 베이킹을 볼 수 있는건가요?!+_+

  5. BlogIcon CreativeDD 2017.06.15 22:49 신고

    여기 이름 몇번 들어봤는데.. 기회가 안되서 한번도 못가봤네요,
    도넛은 굉장히 평범해보이는데. 맛이 좋다고 하시니까
    더 매력있게 느껴져요~ 저도 먹어보고 싶네요!

    • BlogIcon 밓쿠티 2017.06.16 08:52 신고

      CreativeDD님도 알고 계시는군요!도넛이 마들렌이나 휘낭시에처럼 부드럽고 촉촉해서 맛있었어요 ㅋㅋㅋㅋ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