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연휴, 2박3일로 오사카를 다녀왔다

작년에 도쿄로 자유여행을 갔었는데 이번에는 오사카로 자유여행을 가서 나름 색다른 기분을 느낄 수 있었다

연휴라서 비행기 표가 많이 없었다

그나마 시간이 괜찮은 비행기표를 고르다보니 이번에는 제주항공을 타게 되었다

연휴라서 4시간 전에는 와야 한다는 문자가 와 서둘러 갔는데 정작 비행기 수속은 출발시간 3시간 전부터 가능해서 애매했다

다른 항공사는 아닌 것 같은데 제주항공은 짐 당 5천원을 추가하면 짐을 빨리 내려준다고 하여 서비스를 신청했다

수속을 마치고 아점을 먹기 위해 푸드코트로 갔다

이른 시간에 갔더니 한식 메뉴만 판매한다고 하여 선택의 폭이 넓지 않았다

동태탕인가 그랬는데 맛 자체가 뛰어나거나 재료가 신선한 것은 아니었지만 얼큰한 국물이라 맛있게 먹었다

베스트 메뉴라고 했던 소불고기돌솥밥은 맛이 별로였다

식사를 마치고 면세점 물건을 찾아 탑승구로 향하였다

이 날 타게 될 비행기였는데 정말 짐을 마지막에 싣는 모습을 볼 수 있었다

그렇지만 비행기 자체가 작아서 굳이 신청하지 않아도 되는 서비스였다는 생각이 들었다

실제로 일본에 도착해서 밖에 나가니 이미 많은 사람들의 짐이 나와서 레일 위를 돌고 있었다

간사이공항에 도착해서 셔틀을 타고 이동하였다

아무래도 저가항공이라 공항에서 먼 곳으로 배정된 것이 아닐까 싶다

간사이공항에 내려서 짐을 찾아 나오니 바로 도토루가 보여 기념삼아 커피를 주문하였다

우리나라와 메뉴 구성이 달라 조금 당황하였다

아메리카노는 핫으로만 판매하고 아이스는 따로 커피로 판매하길래 아이스로 주문하였다

일본 사람들은 우리나라처럼 커피를 포션처럼 달고 다니지 않나보다

기본적으로 제공하는 커피의 양이 적을 뿐더러 길거리에서 커피를 마시며 돌아다니는 사람을 보기 힘들다

참고로 도토루 커피는 샷을 내려서 만드는 커피가 아니며 맛 또한 그저그랬다

간사이 공항에서 열심히 길을 찾았다

빠른 이동을 위해 라피드를 타기로 하였다

때마침 곧 출발하는 열차가 있어 큰 고민 없이 표를 예매할 수 있었다

라피드의 가격은 성인은 1500엔, 어린이는 750엔이었다

스펠링을 보면 라피드가 맞는 것 같은데 우리나라 사람들은 라피트, 일본사람들은 라피투나 라피토로 발음하는 것 같다

오사카에 가면 주유패스 같은 패스권을 많이 사용하는 모양인데 많이 돌아다니지 않기 때문에 그냥 스이카를 충전해서 사용하기로 하였다

우리나라 지하철은 워낙 환승 체계가 잘 잡혀 있고 시설도 좋은 편이라서 이용하기 좋은데

일본은 에스컬레이터라든지 엘레베이터가 없는 경우도 허다하고 환승은 당연히 잘 되지 않아 불편한 적이 많았다

무려 아이스크림을 파는 자판기가 있었다

지하철 시간표인데 뭔가 복잡하다

일반 열차와 라피드가 같은 선로에서 움직이기 때문에 시간을 잘 확인하고 타야 한다

승강장에 있는 편의점이라서 그런지 신문이 유독 많았다

그 흔한 벤치가 없어서 다들 서서 기다려야 했다

승강장 번호에 따라 열차 안내가 뜨기 때문에 잘 보고 타면 크게 헤매지 않고 탈 수 있다

굳이 그게 아니어도 라피드 자체가 워낙 디자인이 달라서 헷갈리기 어렵겠지만 말이다

가격이 비싸서 그런지 대부분 관광객들이 타는 분위기였다

동그란 창문이 귀엽고 여행 분위기를 내기에 아주 좋았다

작은 전광판에 라피토라고 적혀 있으니 이걸 확인하는 것도 좋을 것 같다

사람들로 붐벼서 미처 사진은 찍지 못했는데 각 객실 사이에 캐리어를 고정시킬 수 있는 공간이 있다

굳이 짐을 묶어둘 필요는 없고 자리로 가져가서 갖고 있어도 될 것 같긴 한데 궁금해서 이용해보았다

열쇠를 잘 가지고 있다가 내릴 때 짐을 꺼내서 가면 된다

라피트는 지정석이기 때문에 잘 확인하고 앉아야 한다

일반적인 열차를 타면 한시간이 좀 넘게 걸리는 모양인데 라피트를 타니 30분이 좀 넘게 걸렸다

창밖을 구경하면서 여행의 설렘을 만끽하니 시간이 금방 갔다

종착역인 난바역에 도착하여 캐리어를 찾아 내렸다

난바역은 꽤 큰 역인 듯 싶었는데 여기저기 카페라든지 먹거리를 파는 가게들이 많이 있었다

초코 크루아상으로 유명한 산마르크카페 초코크로가 있어 당장 들어가서 구입하였다

프랜차이즈라 종류가 다양하지 않을까 싶었는데 의외로 단촐한 구성이었다

가장 기본인 초코크로가 있었고 봄 시즌 제품인 듯한 딸기맛 초코크로, 그리고 초콜릿이 1.5배 들어갔다는 크루아상 등이 있었지만

처음 가는거니 기본으로 먹자 싶어 초코크로를 하나 주문하였다

하나를 사도 비닐로 포장하고 물티슈까지 비닐봉지에 넣어서 준다

큰 기대 없이 먹었는데 맛있었다

왜 유명한지 알 것 같은 맛이었다

재료는 확인할 수 없었지만 가격도 저렴하고 프랜차이즈라 사기도 쉽고 맛도 있으니 인기가 없을 수 없겠다 싶었다

산마르크카페는 난바역 내에 위치하고 있어 쉽게 찾을 수 있다

초코크로 바로 옆에 마네켄이 있어 마네켄도 들리기로 하였다

작년 도쿄여행에서 먹고 맛있었던 기억이 있는데다 이번에는 말차맛을 판매하는 기간이라 꼭 먹고 싶었다

세트 상품도 있었는데 선물용으로 사기 좋을 것 같다

이 곳에서 느낀 것인데 확실히 오사카가 도쿄보다 영어가 더 잘 통한다

유창하게 영어를 구사하는 직원들도 많고 굳이 그정도는 아니더라도 단어 정도는 알아듣고 의사소통이 되는 경우도 많았다

도쿄에서는 아예 영어를 알아듣지 못하는 경우가 많아 불편했는데 그런 면에서 오사카가 여행하기는 더 편했다

말차 와플 하나와 말차 샌드 하나를 구입했는데 포장을 잘 해서 주었다

낱개 포장은 물론이고 각 제품마다 유통기한을 표시한 스티커를 붙여 놓은 점이 좋았다

마네켄도 난바역 내에 위치하고 있어 찾기 쉽다

551호라이는 만두로 유명한 곳인데 이번 여행 기간에는 아쉽게도 가지 못하였다

난바역 뿐만 아니라 큰 지하철 역 내나 백화점 식품 코너 등에 입점되어 있는 경우가 많으니

굳이 여기서 먹지 않아도 되겠지 싶어 넘겼는데 결국 여행이 끝날 때까지 먹지 못하였다

 

여행 첫날, 김포공항을 출국하여 간사이공항에 도착한 후에 라피트를 타고 난바역까지 갔다

난바역을 나서서 본격적인 여행이 시작되었다

 

  1. BlogIcon 첼시♬ 2017.05.10 14:28 신고

    오오오 밓쿠티님 드디어 오사카에 다녀오셨군요!!
    전 라피트 경험은 없지만, 밓쿠티님은 짧은 일정이셨으니 라피트로 시간절약하길 잘 하신 것 같아요. ^_^

    그리고 오사카가 도쿄보다 영어로 소통하기 더 편하다는 건 처음 알았습니다...ㅇ<-<
    전 일어 문외한이어서 오사카에서도 약간 답답했는데, 도쿄에 가면 더하겠네요. ㄷㄷㄷ

    말차 와플과 말차 샌드 후기도 너무 궁금하고요,
    오사카에서 또 어떤 주전부리를 구입하셨을지도 너무 기대됩니다! :D

    • BlogIcon 밓쿠티 2017.05.10 18:38 신고

      전에 도쿄 다녀온 후에 첼시님이 간사이 쪽 추천하시기도 했고 유니버셜 스튜디오도 가보고 싶어서 겸사겸사 오사카로 다녀왔어요 ㅋㅋㅋ짧게 가서 많은 것은 못했지만 그래도 즐거웠답니다 ㅋㅋㅋ

      오사카는 확실히 먼저 영어로 말을 걸거나 손짓발짓으로 대화를 할 수 있는 사람들이 많았는데 도쿄는 아예 영어를 못 알아듣는 사람들도 많고 손짓발짓 대화도 잘 안통하는 경우가 많더라구요ㅠㅠㅠ케바케겠지만 제가 겪은 것은 그랬어요ㅠㅠㅠㅠ그래도 지난번 도쿄에서는 아예 일본어는 한마디도 하지 않고 어찌저찌 눈치로 다녔는데 이번에는 일본어 몇마디 해서 뿌듯합니다!!ㅋㅋㅋㅋㅋ

      오사카에서 바빠서 생각보다 주전부리를 많이 못 샀어요ㅠㅠㅠ그리고 메이지 리치 말차 비스킷 아무리 찾아도 안 팔더라구요ㅠㅠㅠ너무 슬펐어요ㅠㅠㅠㅠㅠㅠ

  2. BlogIcon noir 2017.05.12 16:52 신고

    허..저 두곳이 유명한 곳이었군요 =_=
    그런줄도 모르고 항상 걍 먹고 나오고 걍 지나치고 했던...

    • BlogIcon 밓쿠티 2017.05.13 21:10 신고

      아무래도 프랜차이즈라 여기저기 엄청 있는데 왜 그렇게 많나 싶었거든요 먹어보니까 이해가 됐어요 ㅋㅋㅋㅋ가격도 저렴한 편인데 맛있더라구요 ㅋㅋㅋㅋㅋ

  3. BlogIcon 슬_ 2017.05.12 20:32 신고

    어머나!! 지난 연휴 여행기를 벌써 쓰시는 거예요? ㅠㅠㅠ 엄청 부지런하신 밓쿠티님...
    전 여행기가 너무나 밀려서 언제쯤 지난 연휴 여행을 올릴 수 있을지 모르곘어옄ㅋ큐ㅠㅠ
    오사카는 저도 유니바만 가보고 시내는 한번도 본 적이 없는데... 앞으로 여정이 궁그미하네용~

    • BlogIcon 밓쿠티 2017.05.13 21:10 신고

      ㅠㅠㅠ저도 여행기는 쓰기가 부담스러워서 조금 미뤘다가 너무 밀릴 것 같아서 격일로 올라가게 해놓고 있어요ㅠㅠㅠㅠㅠ슬_님 여행기도 궁금한데 언제 올라올까요?!ㅋㅋㅋㅋㅋ기대하고 있습니다+_+

  4. BlogIcon 청춘일기 2017.05.20 02:34 신고

    오랫만에 들렀는데 여행기가 눈에 딱! 띄네요 ㅎㅎ
    사진 곳곳이 눈에 익어서 다시 가고 싶어집니다.^^
    초코크로와상은 지나다니면서 진짜 많이 봤는데 맛도 있고 유명한 곳이군요 왜 한번도 안 먹었을까 ㅠ.ㅠ
    여행기 천천히 둘러볼게요^^

    • BlogIcon 밓쿠티 2017.05.21 11:01 신고

      청춘일기님도 예전에 오사카 여행 다녀오셨죠??저도 저 초코크루아상을 예전에 여행했을 때 종종 봤는데 그떄는 그냥 지나쳤거든요 하도 맛있다고 하길래 먹어봤는데 왜 유명한지 알겠더라구요 ㅋㅋㅋㅋㅋ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