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동안 페퍼민트 차만 주구장창 마셨더니 차가 밀려서 오랜만에 루피시아 차를 마시기로 하였다

설명을 보니 말차를 베이스로 하고 딸기와 바닐라향을 넣은 차라고 한다

포장을 뜯어보니 상큼하고 달달한 딸기향이 메인이고 바닐라향은 부드러운 느낌을 주는 정도로 곁들여진 향이 났다

녹차가 베이스라서 물의 온도를 살짝 낮추고 우리는 시간도 짧게 하였다

바닐라가 들어간 경우에는 스트레이트로 마시는 것을 별로 좋아하지 않는데

루피시아 딸기바닐라는 바닐라향이 지나치게 강한 차가 아니라서 부드럽고 상큼하게 마시기 좋았다

 

  1. BlogIcon 기타치는고양이 2017.02.14 22:17 신고

    오호~~ 혹시 향과 맛이 비례하나요???

    • BlogIcon 밓쿠티 2017.02.15 10:39 신고

      어차피 향은 따로 향을 넣는거라서 차맛 자체에는 큰 영향을 주지 않는 것 같아요 ㅋㅋㅋ그래도 루피시아 차가 전반적으로 맛이 깔끔하니 좋아요^^

  2. BlogIcon LAZEEN 2017.02.15 02:55 신고

    녹차가 베이스라서 물의 온도를 살짝 낮추고 우리는 시간도 짧게 하여야 하는군요:-) 뭔가 밓쿠티님 덕분에 나날이 차를 우리는 방법도 제가 배우게 되는 것 같아요. 감사해요 ㅎㅎ

    • BlogIcon 밓쿠티 2017.02.15 10:40 신고

      저도 잘 알지 못해서 항상 부끄럽지만 그래도 도움이 되었다니 다행이에요!!!정식으로 다도에 대해 배워볼까 싶어요ㅠㅠㅠㅠㅠ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