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에 갔다가 날이 더워서인지 냉면이 먹고 싶어 검색해보니 처음 들어 보는 진주냉면이 나와 가보았다

강남역 부근에 있는 박군자 진주냉면 강남점이다

냉면집이라고 하면 의례히 허름하고 작은 가게를 떠올리기 마련인데 큰 건물의 2층 전체를 사용하고 있었다

다소 애매한 시간에 갔더니 사람들이 별로 없었다

사진을 보면 알 수 있듯이 굉장히 규모가 크다

예전에 티비에 나왔던 영상 캡쳐와 만화 색객 캡쳐가 있고 가운데에 메뉴판이 있었다

원래는 이런저런 메뉴가 더 있었던 것 같은데 냉면을 주력메뉴로 삼았는지 판매하지 않는다고 한다

냉면 가격이 다소 비싼 편이데 과연 다른 냉면과 어떤 차이가 있을지 궁금하였다

8000원인 물냉면과 9000원인 섞음면을 주문하였다

매장 한켠에는 셀프대가 있어 열무김치와 무를 가져다 먹을 수 있다

바로 옆에 온육수도 비치되어 있었다

열무김치는 맛이 괜찮았고 무는 흔히 먹는 것과 식감이 달라서 별로 손이 가지 않았다

온육수는 일반적인 냉면집에서 내놓는 육수와 많이 달랐다

좀 옅은 사골국물 같은 느낌으로 담백해서 맛이 괜찮았다

주문한지 얼마 되지 않아 주문한 물냉면이 나왔는데 지금까지 봤던 물냉면과 많이 다르다

가장 먼저 시선을 사로잡은 것은 샛노란 지단이었다

그리고 육전이 얇게 썰어진 채로 들어 있었는데 편육이 아닌 육전이 들어간 것이 진주식인가 보다

육전이 뭔가 했는데 잘게 자른 고기를 계란물에 섞어 부쳐낸 것 같다

면이 독특했는데 일반적인 냉면보다 조금 더 도톰하고 메밀맛이 많이 났다

탄력이 강한 면으로 일반적인 냉면면과 쫄면의 사이쯤 되는 식감이었다

섞음면은 물냉면에 비빔냉면 양념이 들어가고 김가루도 추가된 냉면이다

그래서 물냉면보다 훨씬 더 화려한 비쥬얼이었다

여기에도 육전이 들어 있었는데 처음에는 좀 어색했지만 먹다보니 묘하게 잘 어울려서 맛있었다

아무래도 냉면만 먹는 것보다 영양적으로 더 낫지 싶다

면이 도톰하고 탄력이 있어 마음에 들었다

 

가격이 좀 비싸다 싶었는데 먹어보니 그럴만한 냉면이었다

육전이라든지 지단이라든지 부재료가 잔뜩 들어 있어 먹고 나면 일반 냉면과 다르게 든든하다

그렇지만 함께 간 뀨우는 일반 냉면이 낫다고 하는 걸 보면 아무래도 생소해서 호불호는 갈릴 것 같다

나는 가끔 생각나서 먹으러 갈 것 같다

박군자 진주냉면 강남점은 강남역 11번 출구나 12번 출구로 나와 골목 안으로 들어가면 건물 2층에 위치하고 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강남구 역삼동 819 | 박군자진주냉면강남점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밓쿠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