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교에서 제일 맛있는 빵집을 고르라고 한다면 주저하지 않고 오봉베르를 고른다

나와 같은 생각을 하는 사람이 많은지 손님이 적어 울상인 광교 카페거리에서 오봉베르만큼은 장사가 잘 되는 것 같다

벌써 영업한지 일년이 넘었다니 감회가 새롭다

복층 구조로 되어 있어 1층과 반지하이며 아래로 내려와야 주문이 가능하다

빵을 만드는 곳이 통유리로 오픈되어 있어 운이 좋으면 만드는 모습도 구경할 수 있다

이 날 앙크로라는 신메뉴가 있어 먹어보기로 하였다

홍차 크로와상이 궁금하긴 했는데 물어보니 아마드 얼그레이를 사용한다고 하여 넘겼다

참고로 오봉베르는 친절해서 그냥 가볍게 물어본 것인데도 아마드 케이스까지 보여주며 설명을 해주었다

이 날 주문했던 아메리카노인데 크레마가 풍부하고 맛이 깔끔했다

오봉베르의 장점 중 하나는 다양한 종류의 차를 주문할 수 있다는 점인데

아마도 해외에 나갔다가 여러가지 종류의 차를 구입해서 판매하는 것 같다

계산대 근처에 있는 모든 종류의 차는 주문이 가능하다고 하여 이 날은 TWG의 Red Balloon을 주문하였다

아이스로 주문하면 컵에 담아서 준다고 하여 따뜻한 걸로 주문하여 티팟으로 받았다

뭔지 모르고 그냥 상큼한 향이 나서 주문했는데 알고보니 루이보스 베이스인 차라고 한다

그래도 루이보스 특유의 향보다는 상큼한 과일향이 더 강해서 맛있게 마셨다

다 마신 후에 물 리필도 가능하다

그리고 이 날 주문했던 앙크로와 초콜릿 크루아상은 먹기 좋게 썰어서 가져다주었다

앙크로는 기름진 크루아상에 버터라서 어떨지 살짝 걱정했는데 의외로 굉장히 부드럽고 맛있었다

역시 기름+기름은 맛있는 조합인가보다

초콜릿 크루아상도 진하고 깔끔한 초콜릿 맛이라서 맛있었다

결국 이 날에도 포장하고 다른 날에도 재방문하여 또 빵을 포장해왔다

먼저 오봉베르의 스콘인데 적당히 퍽퍽하고 묵직해서 맛이 괜찮았다

그리고 빨미까레는 초콜릿을 씌운 고급 엄마손 파이 같은 맛인데 오봉베르에서 유명한 메뉴 중 하나라고 한다

하나하나 뜯어서 먹는 맛이 있고 먹다보면 은근히 양이 많아서 배가 부를 정도다

그리고 앙크로가 자꾸 떠올라서 사러 갔는데 품절이라고 하여 아쉽게 발걸음을 돌리려던 찰나,

크루아상은 남아 있으니 원하면 만들어주겠다는 말에 앙크로와 앙크로 미니를 주문하였다

앙크로는 4000원, 미니앙크로는 2500원으로 가격 차이만큼 크기도 차이난다

크루아상을 반으로 갈라 두툼하게 썬 버터와 팥앙금을 들어가 있어 부드럽고 기름지고 맛있다

개인적으로 일반 사이즈보다 미니로 주문하는게 질리지 않고 더 맛있게 먹을 수 있는 방법이라는 생각을 하였다

오봉베르는 광교 카페거리 내에 위치하고 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 수원시 영통구 이의동 1319-5 지층 | 오봉베르
도움말 Daum 지도

'먹부림 > 광교' 카테고리의 다른 글

[카페] 광교 보바타임 아브뉴프랑광교점  (0) 08:00:00
[카페] 광교 디어스윗랩  (10) 2017.07.14
[빵집] 광교 오봉베르  (8) 2017.05.27
[빵집] 광교 르꼬팡  (14) 2017.02.15
[빵집] 광교 삼송빵집 광교점  (20) 2016.12.14
[맛집] 광교 곱창고 광교점  (22) 2016.10.02
Posted by 밓쿠티